Tag: 코닝

자동차용으로 진화한 고릴라글라스

자동차용으로 진화한 고릴라글라스

|

고릴라글라스가 자동차용으로 진화했다.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에 주로 많이 쓰이던 고릴라글라스 개발사인 코닝이 1월 5∼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7 기간 중 자동차용 고릴라글라스인 고릴라글라스 포 오토모티브(Gorilla Glass for […]

×
웨어러블로 온 고릴라글라스

웨어러블로 온 고릴라글라스

|

코닝이 웨어러블 기기를 위한 특수 유리인 고릴라글라스 SR+Gorilla Glass SR+)를 발표했다. 코닝이 공개한 인포그래픽 정보에 따르면 고릴라 글라스 SR+는 고릴라글라스 4나 5보다 높고 사파이어와 비슷한 수준으로 외부 흠집에 더 강하다. […]

×
1.6m에서도…더 강해진 고릴라글라스5

1.6m에서도…더 강해진 고릴라글라스5

|

스마트폰이나 태블릿 같은 모바일 기기는 물론 슈퍼카인 포드GT에도 채택할 만큼 강도가 뛰어나고 튼튼한 디스플레이의 대명사가 되어버린 고릴라글라스 최신 모델인 고릴라글라스5(Gorilla Glass 5)가 나왔다. 고릴라글라스5는 모바일 기기에서 누구나 겪는 낙하 손상에 […]

×
애플이 3D터치를 5년 동안 개발한 이유

애플이 3D터치를 5년 동안 개발한 이유

|

지난 9월 애플이 발표한 아이폰6s와 6s 플러스는 디스플레이를 누르는 손가락 압력을 감지하는 새로운 기술인 3D터치(3D Touch)를 탑재하고 있다. 기존에 가능하던 가로 세로 외에도 깊이까지 조작할 수 있게 된 것이다. 3D터치 […]

×
고릴라글라스4 “기존 강화유리보다 강도 2배”

고릴라글라스4 “기존 강화유리보다 강도 2배”

|

애플 아이폰6과 아이폰6 플러스는 사파이어를 채택할 것이라는 소문이 있었지만 결국 고릴라글라스(Gorilla Glass)를 썼다. 이런 고릴라글라스를 개발하고 있는 코닝이 내파쇄성을 이전보다 2배나 높인 코닝 고릴라글라스4를 발표했다. 코닝의 고릴라글라스 시리즈는 스마트폰 강화유리의 […]

×
항균 처리한 고릴라글라스 ‘스마트폰 오염 그만’

항균 처리한 고릴라글라스 ‘스마트폰 오염 그만’

|

특수유리업체 코닝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‘CES2014’ 기간 중 세계에서 처음으로 미국환경보호국(EPA)에 등록된 스마트폰용 항균글라스 ‘안티마이크로비얼 고릴라 글라스(Antimicrobial Gorilla Glass)’를 공개했다. 스마트폰 같은 오염이 빈번한 휴대 기기뿐 아니라 접촉이 잦은 각종 […]

×