가상 여자친구와 스마트홈의 만남

|

gatebox_161228_1

게이트박스(Gatebox)는 일본 IT 기업인 윈크루(vinclu)가 개발한 가상 여자친구를 표방하는 스마트홈 도우미 로봇이다. 게이트박스는 다양한 센서와 캐릭터, 프로젝션 기능을 곁들였다. 애플 홈킷과 아마존 에코 등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실내 조명과 에어컨을 켜거나 끄는 건 물론 커튼을 여닫는 것 같은 동작은 무선 제어하는 홈오토메이션 기능을 갖추고 있다.

gatebox_161228_3

그 뿐 아니라 본체에 투영한 인공지능 캐릭터는 애니메이션 피규어를 닮았다. 고휘도 단초점 프로젝터와 반투명 스크린을 조합해 마치 실물이 서있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. 통신 기능은 와이파이와 블루투스, 적외선, 사용자 음성이나 이메일에 들어간 문구 등을 통해 사물인터넷 기기를 제어할 수 있게 해준다. 또 학습 가능한 적외선 리모컨 기능을 탑재해 일반 가전도 제어할 수 있다.

gatebox_161228_2

이 제품은 마치 애니메이션판 아마존 에코라고 할 수 있다. 마치 가상 여자 친구 같은 컨셉트를 내건 이 캐릭터는 아즈마 히카리라는 이름도 갖고 있다. 키나 나이 같은 것도 정해져 있다. 제조사 측은 앞으로 캐릭터 수를 늘려 소비자가 선호하는 캐릭터를 구입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. 가격은 29만 8,000엔이다. 말을 거는 것만으로 즐겁게 가사 도우미를 해주는 로봇에 소비자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는 알 수 없지만 홈오토메이션, 사물인터넷을 좀더 친숙한 존재처럼 느끼게 해주는 역할은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.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태그 : , , , , ,

카테고리 : NEWS

About the Author:

DL(Digital Lifestyle) 칼럼니스트. IT전문기자와 홍보마케터, 여행칼럼니스트 등 다채로운 커리어 스펙트럼을 기반으로 디지털 노마드의 삶을 꿈꾸고 있다. 현재는 매력적인 섬나라 여행을 ‘콕’ 집어주는 미디어커머스 ‘콕집투어’(www.cockzip.com)를 운영 중이다.

페이지

Filed in: NEWS
×