맥북프로를 위한 5K 모니터

|

lg_ultrafine_5k_display_161029_1

지난 10월 27일 애플 신제품 이벤트 행사에선 LG전자의 5K 디스플레이가 등장했다. 이 제품은 썬더볼트3을 지원하는 27인치 5K 디스플레이인 LG 울트라파인 5K 디스플레이(LG UltraFine 5K Display). 애플이 판매를 맡고 LG전자가 만드는 것으로 썬더볼트 디스플레이2의 후속 모델이다. 이 제품 뿐 아니라 21.5인치 모델인 LG 울트라파인 4K 디스플레이도 함께 발표했다.

LG 울트라파인 5K 디스플레이는 해상도 5120×2880, 픽셀밀도 218ppi, 밝기 500cd를 지원한다. 또 애플이 새로 발표한 맥북 프로와 연결하면 디스플레이를 통해 전원을 공급해줄 수도 있다. 따라서 외부라도 맥북 프로를 이 디스플레이에 연결하게 되면 큰 화면에서 쾌적하게 작업을 하는 동시에 충전까지 할 수 있는 셈이다. 전원 공급 능력은 85W로 맥북 프로에서 밝기와 명암비 설정을 원하는 수준으로 할 수 있고 스피커와 마이크 볼륨도 조절할 수 있다.

lg_ultrafine_5k_display_161029_2

물론 12인치 맥북 모델에 들어간 USB 타입C를 통한 5K 디스플레이는 지원하지 않는다. 썬더볼트를 지원하지 않기 때문. 지금 당장 이 디스플레이에 연결할 수 있는 맥은 27일 애플이 발표한 신형 맥북 프로 밖에 없다.

apple_macbookpro_161028_4

이 제품은 USB 타입C 3개를 갖췄다. USB 3.1로 이론상 최대 전송 속도는 5Gbps다. 크기는 464×626×239mm, 무게는 8.5kg이다. 그 밖에 페이스타임 지원 카메라와 스테레오 스피커, 마이크도 내장해 신형 맥북 프로와 조합해 데스크톱 수준 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제품이라고 할 수 있다. 출시는 12월 예정이다.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태그 : , , , ,

카테고리 : NEWS

glasspad

About the Author:

하드웨어 기자로 시작해 월간 마이크로소프트웨어에서 기자로 활동했다. 현재는 MAKER와 다양한 아이디어 제품에 관심을 두고 있으며, IT와 관련한 다양한 콘텐츠를 찾고 생산하는 것을 업으로 삼고 있다.

페이지

Filed in: NEWS
×